HOME 경제 금융
NH농협금융, 글로벌사업 핵심가치 등 전략방향 제시11일 전략협의회...글로벌 당기순이익 1600억 목표 설정
NH농협금융지주는 11일 중구 소재 농협금융 대회의실에서 ‘농협금융 글로벌전략협의회’를 개최했다. 사진=NH농협금융지주

[뉴스워치=윤영의 기자]  NH농협금융이 ‘아시아를 대표하는 글로벌 협동조합 금융그룹’이라는 농협금융그룹의 비전을 계승해 새로운 10년의 글로벌사업 도약을 위한 4대 핵심가치를 제정했다.

NH농협금융지주는 11일 중구 소재 농협금융 대회의실에서 김광수 회장을 비롯한 주요 계열사 CEO 및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0 농협금융 글로벌전략협의회’를 개최해 전략방향을 제시했다.

이날 협의회에서 참석자들은 농협금융 글로벌사업이 걸어온 발자취를 되돌아보고 앞으로 10년을 준비하기 위한 농협금융그룹 차원의 핵심가치와 전략방향을 밝혔다.

4대 핵심가치는 NH농협금융의 농업금융분야 강점을 살린 차별화, 세계화와 더불어 포용적 현지화를 강조한 ‘글로컬리제이션’, 4차 산업혁명에 따른 금융 생태계 전환에 대응한 ‘디지털 혁신, 농협금융의 공익적 위상과 사회적 책임을 강조한 ‘사회적 가치’ 등이다.

이와 함께 전략방향으로 선택과 집중을 통한 ‘아시아 중심 네트워크 확장’, ‘글로벌 IB역량 강화’, 도전적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등을 설정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한 글로벌 경영목표로 2025년 까지 자산 6조원, 당기순이익 연 1600억원, 해외 네트워크 13개국 28개 달성을 설정했다.

김광수 회장은 “농협금융의 글로벌사업은 단기적인 성과위주의 과도한 확장보다는 내실을 다지며 안정적인 성장을 추구해야 한다”며 “올해를 글로벌사업 새로운 도약의 전기로 삼자”고 주문했다.

윤영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