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나눔] 애경산업, 우한교민·충남도민에 3억원 상당 생활용품 긴급 지원치약, 샴푸, 세탁세제 등 생활용품 및 랩신 3단 황사방역마스크 1만장 제공

애경산업은 7일 충청남도 아산시 도지사 임시 현장집무실에서 ‘충청남도 도민 및 우한 교민의 개인위생을 위한 생활용품 전달식’을 진행했다. ‘충청남도 도민 및 우한 교민의 개인위생을 위한 생활용품 전달식’에서 애경산업 최용희 상무(오른쪽), 충청남도 양승조 도지사 (가운데), (사)희망을나누는사람들 김동우 부회장(왼쪽) 등이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애경산업)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애경산업이 (사)희망을나누는사람들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진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귀국한 교민들과 충청남도민들에게 생활용품을 긴급 지원한다.

애경산업은 7일 오전10시 중국 우한 교민들의 임시생활시설인 충청남도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 인근한 충청남도 도지사 임시 현장집무실에서 생활용품 지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애경은 소비자가 기준 약 3억원 상당의 치약, 샴푸, 세탁세제 등 생활용품과 랩신 3단황사방역마스크(KF94) 1만장을 지원한다. 우한 교민들에게는 600개의 생활용품 세트를 제공한다.

해당 지원 물품은 충남도청을 통해 우한 교민들과 충청남도의 저소득층 및 노약자 등 지역사회의 소외계층에게 우선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충청남도 양승조 도지사, 애경산업 최용희 상무와 (사)희망을나누는사람들 김동우 부회장이 참석해 전달식을 실시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이번 지원이 우한 교민과 그들의 곁에서 함께 아픔을 나누는 충청남도 도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애경산업의 사명인 ‘사랑과 존경’을 실천하기 위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언제든지 달려갈 것이다”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