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건설
대우건설, 무안군과 국공립어린이집 설치 업무협약 체결
(왼쪽부터)안상태 대우건설 마케팅실장과 김산 무안군수, 김재윤 오룡피에프브이 대표가 지난 6일 전남 무안군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우건설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대우건설은 지난 6일 전남 무안군청에서 무안군과 ‘오룡에듀포레 푸르지오’ 단지 내 국공립어린이집을 설치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대우건설이 단지 내 어린이집 시공을 맡게 되며, 무안군은 20년 무상임대 조건으로 운영한다.

입주민 자녀는 정원의 70%까지 우선 입소 혜택이 주어지며, 세부적인 설치 조건은 대우건설과 무안군이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안상태 대우건설 마케팅실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국공립어린이집을 푸르지오 단지 내 조기에 설치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지자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공공 보육 증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룡에듀포레 푸르지오는 전라남도 무안군 일로읍 오룡지구 34·35블록에 조성된다. 지하 1층~지상 20층, 18개동 1531가구다.

전용 84㎡로 구성됐으며, 오는 7월 입주 예정이다.

김주경 기자  newswatct@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