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롯데제과, 자일리톨 건기식 '뮤탄스 프로젝트' 선봬
뮤탄스 프로젝트 (사진제공=롯데제과)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롯데제과가 건강기능식품으로 자일리톨 정제 ‘뮤탄스 프로젝트’를 6일 선보인다.

‘뮤탄스 프로젝트’는 식품의약처품안전로부터 충치 발생 위험 감소 효과를 인정받은 자일리톨을 사용한다.

이 제품은 껌이 아닌 정제 형태이기 때문에 입 속에 충분히 머무를 수 있도록 천천히 녹여 먹는 것을 권장한다고 롯데제과는 설명했다.

권장 섭취량은 1알(1.9g)씩 하루 3번이다.

한편 자일리톨은 뮤탄스균 등의 충치균이 분해할 수 없는 5탄당 구조이기 때문에 입 속에서 이들 균의 산 생성을 억제해 충치 발생 위험을 감소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동안 식약처가 인정한 개별인정형 원료 가운데 충치 발생 위험 감소 기능을 부여한 것은 자일리톨이 유일하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