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하나금융그룹, 연말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 전달
하나금융그룹은 16일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소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당에서 진행된 「희망 2020 나눔캠페인」에서 장애인, 저소득 소외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지원 명목의 성금 100억원을 전달했다. 성금 전달 후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과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이 행사에 참석한 참석자들과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16일 진행된 '희망 2020 나눔캠페인' 에서 장애인, 저소득 소외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지원 등에 써달라며 성금 100억원을 전달했다.

이번 성금 모금에는 하나금융그룹이 지난 2일 창립 14주년을 맞아 ’손님의 기쁨’을 넘어 '모두의 기쁨'을 추구하고, 경제적 이익뿐만 아니라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열린 마음으로 모든 이들과 협력하자는 'NEXT2030 경영원칙'을 선포함에 따라 그룹 내 12개 관계사가 모두 참여, 그 의미를 더했다.

김정태 회장은 성금 전달식에서 “사회적 가치관과 디지털 기술 등 우리를 둘러싼 모든 것이 급변해도 소외된 이웃들에 대한 사랑만큼은 변하지 않고 더욱 커져야 한다”며 “하나금융그룹의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 실천이 사회 전반에 희망의 온도를 높여줄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