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하이트진로, “할로윈데이에 참이슬도 변신!”…’참이슬 할로윈 라벨’ 이벤트 선봬
(사진제공=하이트진로)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국내 대표 주류기업 하이트진로가 할로윈데이를 맞아 참이슬로 파티 분위기를 연출하고 색다른 재미를 더해 감각적이고 젊은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한다.

하이트진로는 오는 30일부터 31일까지 2일 동안 '참이슬 할로윈 라벨'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이벤트는 국내 할로윈 파티 성지로 알려진 이태원, 홍대, 신사 등 강남 일대에서 참이슬 음용자들을 대상으로 '참이슬 할로윈 라벨'을 무상으로 배포한다.

하이트진로는 이번 이벤트를 위해 3종류의 할로윈 라벨 4만여장을 제작했다. 할로윈 하면 떠오르는 미이라, 잭-오-랜턴, 드라큘라 등의 캐릭터를 아기자기한 일러스트 느낌으로 디자인했다. 스티커 형태로 제작한 라벨을 참이슬 병에 붙이면 '할로윈 에디션'으로 특별하게 즐길 수 있다.

하이트진로는 이번 할로윈 데이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와 직접적인 소통을 통해 선호도를 높인다는 전략이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참이슬 할로윈 라벨 이벤트는 기존 한정판 에디션과는 달리 소비자들이 직접 스티커 라벨을 부착하는 재미를 더했다"며 "앞으로도 참이슬의 감각적이고 젊은 브랜드 이미지 강화를 위해 소비자와의 교감을 위한 새로운 시도들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할로윈데이는 이태원, 홍대 등을 중심으로 다양한 분장과 함께 즐기는 파티를 통해 각자의 개성을 표현하는 젊은 층의 대표적인 '놀이 문화'로 자리잡았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