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두산, KS 1차전 승리...오재일 9회말 끝내기 안타로 키움 격파

[뉴스워치=김은정 기자] 두산 베어스가 오재일의 9회 말 끝내기 안타에 힘입어 한국시리즈(KS) 1차전 승리를 거뒀다.

두산은 2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KS) 1차전에서 9회 말 1사 만루에 터진 안타로 키움 히어로즈를 7-6으로 꺾었다.

6대6의 팽팽한 승부는 9회말에 극적으로 갈렸다.

두산은 9회 말 선두타자 박건우가 상대 유격수 김하성의 실책으로 출루하며 기회를 잡았다. 후속타자 정수빈이 번트 안타, 페르난데스에 이어 김재환의 볼넷으로 1사 만루가 됐고 타석에 오재일이 들어섰다.

오재일은 키움 좌완 오재일의 초구를 공략, 중앙 펜스 쪽으로 날아간 타구는 그대로 끝내기 안타가 됐다.

1982년부터 지난해까지 KS에서는 1차전 승리 팀이 35차례(1982년 1차전은 무승부, 1984년에는 KS 없이 전후기 통합우승) 중 26번 우승을 차지했다. 1차전 승리 팀의 우승 확률은 74.3%다.

 

김은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