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금융워치] 우리금융, 사랑의 헌혈 캠페인 종료...헌혈증 약 1000매 모여 外
(사진=우리금융그룹)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우리금융그룹, ‘사랑의 헌혈 캠페인’ 종료...헌혈증 약 1000매 모여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7월부터 실시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이 전 그룹사 임직원으로부터 1078매의 헌혈증을 모으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26일 밝혔다.

헌혈증은 백혈병과 소아암 등 희귀성 난치병과 투병 중인 소외계층 환우를 위해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에 전달된다.

올해 14회를 맞이하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은 우리은행과 대한적십자사가 2006년 헌혈 약정 체결 이후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매 여름 휴가철에 실시하는 헌혈 캠페인으로, 캠페인 동안 우리금융그룹 전 그룹사 임직원은 헌혈과 함께 헌혈증을 기부한다.

특히 올해 사랑의 헌혈 캠페인은 우리은행 용산지점 김광진 차장이 1996년부터 모아온 헌혈증 180매를 기부하며 화제가 됐다. 1996년 백혈병으로 투병하던 동료 직원을 돕기 위해 헌혈을 시작한 김차장은 20년 넘게 매달 1~2회의 헌혈을 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우리금융그룹 임직원의 따뜻한 기부가 난치병 환우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삶의 희망을 전해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우리금융그룹은 앞으로도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통해 혈액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위한 생명나눔 실천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NH농협은행, 쌀국수 제공하는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 이벤트 실시

NH농협은행은 26일부터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고객에게 선착순으로 철원오대쌀로 만든 포포면(쌀국수) 12만개를 제공하는 ‘주택청약종합처축 가입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주택청약종합저축은 주택도시기금의 청약상품으로, 적금형식 또는 일시예치식으로 납부 가능하며 민영주택 및 국민주택을 공급받기 위해 가입하는 저축상품이다. 국민인 개인 또는 외국인 거주자, 미성년자도 가입 가능하다.

농협은행은 ‘개구쟁이 스머프’ 캐릭터로 디자인한 주택청약종합저축통장을 선보이고 경기 안성시 소재 농협안성팜랜드에 스머프와 버섯하우스, 포토존 등으로 구성된 ‘스머프 빌리지’를 마련했다.

김인태 마케팅부문 부행장은 “농협은행에서 주택청약종합저축을 가입해 내집마련의 기회를 얻으시고 우리 농산물 소비로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에도 기여하시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타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농협 인터넷뱅킹 홈페이지, 전국의 농협은행 영업점, 고객행복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한은행 쏠(SOL), 고객 1000만명 달성

신한은행은 통합 모바일 플랫폼 ‘쏠(SOL)’의 고객이 1000만명을 달성했다고 26일 밝혔다.

쏠은 신한은행이 기존 S뱅크, 써니뱅크 등 6개 앱을 통합하고 UX/UI, 부가 서비스 등을 고객 관점에서 재해석해 출시한 통합 모바일 플랫폼이다. 출시 이후 ‘쏠 야구’, ‘쏠 클래스’, ‘쏠 페이’ 등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며 생활금융 플랫폼으로 진화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쏠 가입 고객 1천만명 달성을 기념해 8월 26일부터 9월 10일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매일 쏠에서 적금 가입 시 선착순 200명 고객에게 저축 응원금 1만원, 대출 신규 시 선착순 100명 고객에게 이자 지원금 1만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쏠 메뉴 중 My 급여클럽, 쏠픽, 쏠타임, 쏠페이 등 생활금융 플랫폼 메뉴를 이용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선착순 1500명에게 쏠 캐릭터 이모티콘을 제공한다.

한편 신한은행이 지난 7일부터 시작한 사전 이벤트 ‘총 상금 1억원에 도전하라’ 참여 고객은 8월 23일 기준 10만명을 돌파했다. 이 이벤트는 고객이 직접 가족·친구들과 함께 팀을 구성해 쏠에서 활동점수를 적립하고 순위에 따른 상금을 최대 1천만원까지 획득할 수 있는 이벤트로, 51개팀에게 총 1억원의 상금을 제공한다.

KB금융지주, S&P 국제신용등급 ‘A’ 획득

KB금융지주는 26일 국제신용평가사인 스탠더드앤푸어스(S&P)로부터 기업신용등급 ‘A’ 등급과 등급전망 ‘안정적(Stable)’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는 S&P가 현재 국내 은행지주회사에 부여한 신용등급 중 가장 높은 수준의 등급으로, 이로써 KB금융지주는 복수의 우수한 국제신용등급을 보유하게 됐다. 지난 6월 무디스(Moody’s)로부터 ‘A1’ 등급을 취득한 바 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국내 최대 금융지주회사로서의 견고한 시장지위와 다각화된 사업구조, 우수한 자본적정성과 안정적인 자산건전성이 높히 평가받았다”라며 “추가적으로 자회사인 KB국민은행의 시스템적 중요도 등이 감안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또한 연이은 국제신용등급 획득과 관련해서는 “그룹 차원에서 글로벌 사업들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만큼 투자자 수요가 풍부한 국제금융 시장으로 조달기반을 다변화할 필요성이 있어 선제적으로 조달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이라며 “일부 해외 채권시장에서는 2개 이상의 국제신용등급이 필수로 요구되기도 하므로 조달시장 저변 확대와 경쟁력 확보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