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금호타이어, 핑크박스 지원사업 참여..."소녀들의 행복한 미래를 응원합니다!"
금호타이어가 19일부터 일주일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기획·후원하는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핑크박스 지원사업'에 참여한다. (이미지=금호타이어)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금호타이어가 19일부터 일주일간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일명 ‘소녀들의 소원상자’라 불리는 핑크박스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금호타이어가 핑크박스 지원사업에 참여하기 시작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기획·후원하며 저소득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일반 물가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싼 생리대, 속옷 등의 보건위생물품을 지원하는 캠페인이다.

금호타이어가 준비한 핑크박스는 서울 강서교육복지센터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 약 90명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소녀들의 핑크빛 미래를 응원한다’는 의미를 담은 핑크박스는 일명 ‘깔창 생리대’ 이슈 이후 2016년 정서적 소외 문제를 경험하는 있는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건강권 보장 및 경제적 부담을 완화시켜 건강하고 행복한 지역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해 나갈 것을 기원하며 마련됐었다.

오선근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은 “지난해부터 핑크박스 지원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금호타이어는 소외계층 청소년들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기부활동 등 매년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사회 각층의 기부문화 확산을 도모하여 핑크박스 사업과 같이 좋은 취지의 캠페인에 많은 기업 및 개인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우탁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