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BAT코리아, 전자담배 혁신 담은 신제품 ‘글로 센스’ 출시
BAT코리아가 13일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차세대 전자담배 신제품 '글로 센스' 출시를 발표했다. 사진은 BAT코리아 김의성 사장 (사진제공=BAT코리아)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브리티쉬 아메리칸 토바코 코리아가 차세대 전자담배 신제품 ‘glo sens(글로 센스)’를 국내 시장에서 세계 최초로 출시한다.

BAT코리아는 13일 성수동 복합문화공간 에스팩토리에서 글로 센스 미디어 제품 출시행사를 열고 판매를 개시했다.

이번에 새로 선보이는 ‘글로 센스’는 기존 담배 대체 제품에 만족하지 못한 소비자들에게 새롭고 강렬한 맛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BAT코리아가 지난해 세계 최초로 한국에 선보인 궐련형 전자담배 ‘글로 시리즈 2’에 이어 첫 선보이는 차세대 전자담배다. 

글로 센스에서는 새로운 '테이스트 퓨전 기술'과 '혁신적인 디자인'을 만날 수 있다.

제품에 사용된 테이스트 퓨전 기술은 액상형 전자 담배의 한계를 넘어 전용 카트리지 네오 포드에 담긴 액상을 가열해 생성된 증기가 담배 포드를 통과하면서 담배 고유의 맛과 향, 니코틴을 제공한다.

글로 센스에는 담뱃잎 분말포드와 액상 포드를 함께 더했다. 이는 니코틴 농도 제한으로 충분한 만족감을 제공하지 못한다고 평가받은 액상형 전자 담배와 일반 궐련형 담배가 충족시키지 못하는 소비자들의 니즈에 적합하다. 담뱃잎 분말포드에는 니코틴을 약 10mg 정도 함유했고 액상포드에는 니코틴을 전혀 포함하지 않아 액상 니코틴 농도 제한에 벗어나 소비자 만족도를 올렸다.

특히, 담배 고유의 맛에 4가지 액상 포드가 구현하는 블렌딩이 어우러져 풍부한 연무량과 맛과 향을 제공한다. 4가지 액상 포드는 ▲민트맛의 그린 ▲실제 담배맛의 네이비 ▲베리맛의 루비 ▲포도맛의 퍼플로 구성돼있다.

또한 제품 하단에 2가지 오링이 있어 액상이 쏟아지지 않도록 잘 고안했다. 타 제품에 비해 액상이 새는 불편함을 줄이고 많은 증기를 배출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더불어 일반 담배(타르 9mg 제품 기준) 흡연에 비해 유해물질 발생을 99% 감소시킨 한편 잔존 냄새를 현저히 낮췄으며 흡연으로 인한 담뱃재가 발생하지 않는다. 

디자인을 살펴보면 글로 센스의 디자인은 제품 전면에 있는 전원 버튼 하나로 대기시간 없이 바로 즐길 수 있다. 한 번의 기기 충전으로 하루 종일 사용 가능하다. 

인체공학적으로 만들어져 그립감이 우수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은 휴대성과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표면처리에 메탈릭한 질감을 구현한 제품 본체는 다양한 소비자 취향에 맞춰 네이비, 블랙, 레드, 화이트, 블루 5가지 색상으로 제공된다.

이날 행사에서 김의성 BAT 코리아 사장은 “가장 진보적이고 빠르게 변화하는 한국 시장에서 소비자들의 기대치에 부응하기 위해 겸손한 자세로 소비자들의 피드백을 가감 없이 듣고 단기적, 중장기적으로 대담하게 큰 걸음을 걸어 나갈 것이다”라며 “앞으로 선보이는 신제품과 출시에 따른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BAT코리아의 신제품 차세대 전자담배 '글로 센스'와 액상 포드 '네오 포드'는 13일부터 글로 플래그십 스토어와 전국 편의점 및 담배 소매점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글로 센스 기기는 글로 공식 웹사이트에서도 판매된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