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지구촌
위안부 피해 할머니 또 별세...생존자 20명
(사진=연합뉴스)

[뉴스워치=이슈팀 김은정 기자] 정의기억연대는 서울에 거주하던 일본군 성노예제 피해 할머니 A 씨가 4일 오전 별세했다고 밝혔다.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 성노예제 피해 생존자는 20명으로 줄었다.

A 할머니와 유가족의 뜻에 따라 장례 등의 모든 절차는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정의연은 "할머니가 아프고 고통스러운 기억 모두 잊고 편안하기를 바란다"고 추모했다

뉴스워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워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