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CJ제일제당, '백설 참진한 참기름' 세계 무대서 2스타 획득 및 우수 미각상 수상
(사진제공=CJ제일제당)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CJ제일제당의 ‘백설 참진한 참기름’이 국제적인 무대에서 한국 전통 기름의 맛과 향을 알리며 이를 인정 받았다.

CJ제일제당은 최근 벨기에 국제식음료품평원(iTQi, International Taste & Quality Institute)에서 개최한 '2019 iTQi 국제 식음료 품평회'에서 '2스타'를 획득함으로써 ‘우수 미각상(Superior Taste)’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국제식음료품평원은 2005년 벨기에 브리셀에 설립된 세계적 권위를 가진 식음료 품질평가기관이다. 심사에는  200여 명의 소믈리에와 미슐랭 스타 셰프들이 참여해 철저한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한다. 제품의 맛품질에 대한 감각분석 점수를 매긴 후 국제 품질 인증 마크를 부여한다.

‘백설 참진한 참기름’은 맛과 향, 제품 디자인 등 모든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심사위원들은 진하고 고소한 맛과 고급스러운 향을 높게 평가했다. CJ제일제당은 ‘백설 참진한 참기름’이 생참깨가 아닌 볶은 참깨를 저온 압착해 참깨 본연의 고소함을 그대로 담은 특징이 주효했다고 보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해외 시장에서도 ‘백설 참진한 참기름’의 판매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백설 참진한 참기름’은 지난달 출시된 신제품으로 현재 미국, 호주, 일본, 베트남 등 총 23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한식 외에 샐러드, 파스타 등 다양한 현지 요리에 참기름을 활용한 레시피 알려 부담 없이 참기름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김광수 CJ제일제당 CookingOil팀장은 “권위적인 국제 품평회에서 ‘백설 참진한 참기름’의 맛품질을 인정받게 돼 영광으로 생각한다”라고 밝히고 “이번 수상을 통해 국내에서는 시장 지위를 확대하고, 해외에서는 전통성을 가진 K소스인 참기름의 특장점을 알리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