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롯데칠성음료, 칠성사이다 모델로 '홍종현' 발탁모델 선정과 함께 제품의 청량감 느낄 수 있는 신규 광고도 선봬
(사진제공=롯데칠성음료)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홍종현이 칠성사이다의 간판 모델로 브라운관에 나선다.

롯데칠성음료가 모델 겸 배우 ‘홍종현’을 칠성사이다 모델로 발탁하고 신규 광고를 선보였다고 24일 밝혔다.

롯데칠성음료는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절대그이’ 등을 통해 활약하며 도시적이고 세련된 이미지로 많은 시청자에게 사랑받고 있는 홍종현이 칠성사이다가 추구하는 청량함과 맑고 깨끗한 브랜드 이미지와 잘 어울려 모델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홍종현을 앞세운 해당 광고는 ‘Re:fresh, Re:green’ 이라는 콘셉트와 함께 무더운 여름의 사무실, 집, 야외 등 일상생활 속에서 칠성사이다를 통해 채워지는 청량감을 시각적, 청각적으로 표현하고자 했다.

특히 칠성사이다 특유의 청량감을 강조하기 위해 비트감 있는 배경음악과 함께 Re:fresh, Re:green 자막을 기준으로 다양한 일상생활의 장면이 돌아가는 기법이 적용돼 보는 재미를 더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이번 신규 광고는 칠성사이다가 일상 속 갈증을 날려버리고 신선함과 활력을 다시 채우는 대표 탄산음료임을 표현하고자 했다”라며 “칠성사이다를 통해 무더운 도시 일상이 청량한 색으로 가득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