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생명, 독거어르신 지원 봉사활동 실시
신한생명 소속 설계사 봉사자들. (사진=신한생명)

[뉴스워치=곽유민 기자] 신한생명이 지난 19일 독거어르신의 여름나기 지원을 위해 전국 45개 노인복지관과 연계해 ‘사랑 나누고 행복 더하기’ 봉사활동을 전국에서 동시에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사랑 나누고 행복 더하기 봉사활동은 2013년부터 매년 2회씩 신한생명 소속 설계사가 중심이 돼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누적 후원금은 10억3500만원이며 2만2900여 명의 어르신께 도움을 전했다.

먼저 보건복지부 산하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후원금 8000만원을 전달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후 전국 45개 노인복지관과 인근 지점의 설계사 봉사자가 매칭돼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봉사자들은 어르신들이 여름을 지내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식료품과 용품을 담아 ‘행복바구니’ 1600개를 제작했다. 여기에는 여름이불과 쌀, 닭곰탕, 육개장, 사골곰탕, 물냉면, 김, 홍삼양갱 등이 담겨있다.

봉사자들은 조를 이뤄 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행복바구니를 전해드리고 어르신과 담소를 나누며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이 홀로 계신 어르신들의 여름나기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기원한다”라며 “앞으로도 신한생명은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등 신한금융그룹의 계열사와 함께 소외된 이웃과 지역사회에 힘이 되는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곽유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