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정치·행정
한국농수산대학 영남 지역 유치 나선 최교일 의원
사진=최교일 의원실 제공

 

[뉴스워치=김도형 기자] 자유한국당 최교일 의원이 한국농수산대학의 멀티캠퍼스를 설치하도록 하는 '한국농수산대학설치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전주에 위치한 한국농수산대학의 캠퍼스를 타 지역에도 설치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핵심이다.

한국농수산대학은 국립 3년제 대학으로 농어촌발전과 유능한 정예 농업경영인을 양성하기 위해 지난 1997년 설립됐다. 매년 입시경쟁률이 평균 4대1에 달할 정도로 학생들의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경기도 화성에 소재하던 농수산대학은 지난 2015년 정부의 공공기관 지방 이전 정책에 따라  전주로 캠퍼스를 옮겼다. 

최 의원은 “국가균형발전과 영남권 전문 농업 인력 양성을 위해 농업인구가 많은 영남권에도 국립농수산대학 설치가 필요하다”면서, “동 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게 되면 한국농수산대학 영남캠퍼스 설치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최 의원이 발의한 한국농수산대학설치법 개정안에는 김도읍, 김성원, 김정재, 김중로, 박명재, 임이자, 추경호, 함진규, 홍문표 의원 등이 공동 발의자로 참여했다. 

김도형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