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패션·뷰티
아모레퍼시픽, '제20회 아모레 카운셀러 대회' 개최
사진 왼쪽부터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 아모레 카운셀러 송정원 그랜드 수석 마스터, 월드비전 홍보대사 이광기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국내 화장품 기업 아모레퍼시픽이 지난 25일 일산 킨텍스에서 ‘제20회 아모레 카운셀러 대회’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은 이 대회는 아모레퍼시픽의 방문판매원인 ‘아모레 카운셀러’의 소속감을 고취하고 판매 전문가로서의 자긍심을 함양하기 위해 지난 2000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미노베이션(美nnovation)'으로 아모레 카운셀러가 추구하는 가치인 아름다움(美)과 혁신(Innovation)의 합성어다.

아모레퍼시픽은 미노베이션을 통해 회사와 카운셀러 모두가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하며 방문판매의 진화를 이끌어 아름다운 내일을 만들어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한 해 동안 우수한 성과를 보인 아모레 카운셀러들에 대한 시상이 진행됐다. 눈에 띠는 성과를 거둔 카운셀러에게 수여되는 '카운셀러 연도 대상'은 지난해에 이어 송정원 그랜드 수석 마스터가 수상했다. 그는 상금 1천만 원을 사회에 기부하겠다는 뜻을 먼저 밝혔다. 이에 아모레퍼시픽은 매칭 기프트 제도(Matching gift, 임직원의 후원금에 비례해 회사에서 동액의 후원금을 기부하는 제도)로 마련한 1천만 원 및 대회 당일에 현장 기부 프로그램을 통해 모금된 1천만 원을 더해 총 3천만 원을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에 전달하며 나눔 실천에 동참했다.

이 밖에도 아모레 카운셀러 대회의 20주년을 기념하는 의미 있는 프로그램들이 함께 진행됐다. 카운셀러와 고객들은 디지털 기부 존, 기부 푸드트럭을 통해 나눔에 동참했으며 기부금은 현장에서 직접 적은 희망 메시지와 함께 아동보호시설, 소외가정, 국제구호기구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아모레퍼시픽 서경배 회장은 개회사에서 "카운셀러 대회를 20년간 이어올 수 있었던 것은 언제나 고객을 기쁘게 하기 위해 노력해 온 카운셀러 분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카운셀러 분들이 경쟁력을 높여 더 큰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아낌없는 관심과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