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하이트진로, ‘테라’ 출고…청정라거 시대 선포
사진=하이트진로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하이트진로가 신제품 ‘청정라거-테라(이하 테라)’를 출고하고 청정라거 시대를 열 것을 선포했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21일 강원도 홍천공장에서 김인규 사장을 포함한 임원들과 공장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테라’의 첫 출고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이번 신제품이 기존 맥주와 완전히 차별화된 원료와 공법을 적용해 뛰어난 제품력을 자랑하는 만큼 빠른 시일 내 두 자릿수의 점유율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는 입장이다.

‘테라’는 호주 ‘골든트라이앵글’ 지역의 맥아만을 100% 사용하고 발효 공정에서 자연 발생하는 리얼탄산만을 100% 담아 라거 특유의 청량감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패키지 역시 그린 컬러를 적용해 청정 이미지를 강조하고 역삼각형의 로고와 토네이도 모양의 양음각 패턴을 적용한 병 디자인으로 차별화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시대적 요구를 반영한 청정라거 테라를 드디어 선보이게 됐다”며 “테라는 미세먼지에 지친 대한민국 소비자들을 위한 하이트진로의 야심작”이라고 말했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