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롯데, 울산 농수산물시장 화재 복구 성금 2억 기탁
사진=롯데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롯데는 지난 24일 대형 화재로 피해를 입은 울산 농수산물도매시장 상인들을 위해 울산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위로성금 2억원을 기탁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울산 지역에 공장 및 사업장을 두고 있는 롯데케미칼, 롯데정밀화학, 롯데BP화학이 지역상생 차원에서 마련한 기금이다.

롯데는 울산시 및 적십자와의 협의를 통해 해당 성금을 화재 복구기간 동안 상인들이 임시텐트에서 영업할 수 있는 지원금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김교현 화학 BU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발생한 큰 화재로 망연자실하고 있는 상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한다”며 “하루 빨리 시장이 정상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4일 울산 남구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발생한 화재는 시장 내 건물 1개동이 전소할 만큼 피해 규모가 상당한 수준이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