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2국, 조한승 9단 승박영훈 9단에 승리, 23일 결승 가린다
   
▲ 조한승 9단은 지난 17일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19기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결승 2국에서 느림의 미학을 앞세운 두터운 바둑으로 박영훈 9단에게 165수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사진제공=동서식품

[뉴스워치=김정민 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이 후원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바둑대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결승 3번기 2국에서 조한승 9단이 박영훈 9단을 꺾으며 지난 1국 패배를 설욕하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조한승 9단은 지난 17일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19기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결승 2국에서 느림의 미학을 앞세운 두터운 바둑으로 박영훈 9단에게 165수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두 기사는 각각 1승 1패를 거둬 최종 우승자는 23일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결승 3국에서 가려진다.

이날 대국에서 조한승 9단이 이길 경우 처음으로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우승 타이틀을 얻게 되고, 박영훈 9단이 승리할 경우 맥심배 통산 3회 우승이라는 영예를 거머쥐게 된다.

한편 이날 결승 2국에 앞서 맥심배 본선진출자 10명과 바둑팬들이 다대일 대국을 벌이는 다면기 행사와 목진석 9단과 이소용 캐스터의 공개 해설이 진행되는 등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팬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가 열렸다.

동서식품 신연제 CSR 담당자는 “문화 나눔 활동을 중심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는 동서식품은 19년째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을 통해 국내 바둑 발전과 대중화를 위해 힘써왔다”며 “앞으로도 바둑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은 바둑 프로기사 9단들만 참여해 최정상을 가리는 국내 최고의 기전으로, 국내 바둑문화의 저변을 넓히기 위한 동서식품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 중 하나다.

각종 세계대회와 국내대회 성적을 점수화 한 ‘카누(KANU) 포인트’제도를 통해 상위에 랭크된 바둑기사에게만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이번 제19기 맥심배부터는 24강전에서 32강전으로 대회 규모를 확대해 더욱 많은 입신들의 대국이 펼쳐져 바둑팬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김정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