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국민 66.2%, 유승준 입국 허용 반대”

[뉴스워치=박선지 기자] 가수 유승준이 13년 만에 인터넷 생방송으로 무릎을 꿇었지만 국민 3명 가운데 2명은 여전히 그의 입국 허용에 반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전국 19세 이상 50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입국 허용 반대 의견이 66.2%로 집계됐다.

찬성 의견은 24.8%였으며 잘 모른다는 의견이 9.0%였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이며 응답률은 5.6%였다.

박선지 기자  ityf@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선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