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피니언 외부칼럼
좋은아침(43) 고마운 기억

이상하게도
남에게 섭섭했던 일은
좀처럼 잊혀지지 않는데
남에게 고마웠던 일은
슬그머니 잊혀지곤 합니다.

반대로 내가 남에게
뭔가를 베풀었던 일은
오래도록 기억하면서, 
남에게 상처를 줬던 일은
쉽사리 잊어버리곤 합니다.  
 
타인에게 도움을 받거나
은혜를 입은 일은 기억하고, 
타인에 대한 원망은 잊어버린다면
삶이 훨씬 자유로워질 것입니다. 

고마운 일만 기억하고
살기에도 짧은 인생입니다.

나쁜 기억으로 일상을
시작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목식서생-*

박청하 주필  santapwg@paran.com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청하 주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