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한미사이언스-한미약품, 1주당 0.07주 무상증자
   

[뉴스워치=이정우 기자] 한미사이언스와 한미약품이 보통주 1주당 0.07주를 배당하는 무상증자를 각각 결정했다고 3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한미약품그룹 지주회사인 한미사이언스(대표이사 임종윤)는 398만 9565주를, 한미약품(대표이사 이관순)은 72만 8341주를 각각 발행하게 된다.

이번 무상증자 결정에 따라 두 회사 모두 오는 2월 16일자로 신주를 배정한다. 해당 신주는 오는 3월 7일 상장될 예정이다.

한미사이언스와 한미약품은 2005년부터 매년 2~5%의 무상증자를 실시해 왔으며, 올해는 한미약품그룹의 주주가치 제고와 신뢰회복 차원에서 예년보다 확대된 무상증자를 하게 됐다.

이정우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