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패션·뷰티
LG생활건강, ‘튠에이지 스마트 탭핑 세라믹 리프터’ 출시
   
▲ 사진제공=LG생활건강

[뉴스워치=주서영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스킨케어부터 베이스 메이크업까지 혼자서도 전문적인 케어를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튠에이지 스마트 탭핑 세라믹 리프터’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 제품은 기초 화장품을 바른 뒤에 사용하는 ‘세라믹 리프터’와 베이스 메이크업 시에 사용하는 ‘메이크업 퍼펙터’ 두가지 어플리케이터로 구성돼 다양한 홈케어가 가능하다.

반영구적으로 청결하게 사용할 수 있는 ‘세라믹 리프터’는 피부를 1분에 4,000번 이상 두드려 줘 에센스와 크림 , 마스크팩 등 기초 화장품의 유효 성분이 피부에 더 잘 흡수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세라믹 리프터를 사용하면 손으로 직접 두드려주는 것보다 더 효과적으로 마사지 할 수 있어 피부를 탄력있게 가꿀 수 있으며 권장 사용시간 3분 후에는 전원이 자동으로 꺼지는 스마트 절전 기능이 있어 초보자도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탄력 있고 부드러운 쿠션 퍼프가 장착된 ‘메이크업 퍼펙터’는 베이스 메이크업 시에 사용하면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터치한 듯한 섬세한 두드림으로 도자기 피부를 연출해 준다.


파운데이션이나 BB크림, 쿠션 등을 바른 후 메이크업 퍼펙터를 사용하면 밀착력 있고 꼼꼼한 커버로 메이크업이 들뜨지 않고 모공까지 깨끗하고 매끈한 피부결을 완성해 주기 때문에 화장이 잘 되지 않는 환절기 피부고민을 해결할 수 있다.

이와 함께 ‘튠에이지 스마트 탭핑 세라믹 리프터’는 작동법이 간편하고 무게가 가벼워 언제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다.

 

 

주서영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