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문화재청, 경복궁·창경궁 제4회 야간 특별관람 실시
   
▲ 사진출처= 문화재청

[뉴스워치=김정민 기자]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이 달 밝은 가을밤 고궁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고궁 야간 특별관람을 경복궁(화요일 휴무)과 창경궁(월요일 휴무)에서 오는 24일부터 10월 28일까지 30일간 시행한다.

특히 이번 고궁 야간 특별관람은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아름다운 미디어프로그램을 선보여 청아한 가을밤을 맞아 고궁을 방문한 관람객들에게 잊지 못할 낭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경복궁은 야간 특별관람 기간 중 개천절을 기념하여 오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흥례문 광장에서 지난 광복절 고궁의 빛을 화려하게 물들였던 미디어 파사드 공연을 다시 한 번 선보일 예정이다.

창경궁에서는 조선에서 가장 아름다웠던 왕후의 공간이 사계절의 흐름에 따라 변하는 모습을 스크린 미디어 아트로 연출한 ’왕후, 사계를 품다‘ 공연이 펼쳐지며, 통명전에서는 해금 특별 공연 ’왕후의 사계-가을‘을 비롯하여 아리랑, 민요, 판소리 등 다양한 국악 실내악과 퓨전 국악이 어우러진 고궁 음악회가 열릴 예정이다.

창경궁에서 펼쳐지는 행사는 문화재지킴이 기업인 LG생활건강에서 후원하여 진행한다.

고궁 야간 특별관람의 관람시간은 오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입장마감 오후 9시까지)이며, 야간 특별관람 기간에는 국립고궁박물관도 경복궁 야간 특별관람 시간에 맞춰 오후 10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박물관 휴관일인 월요일과 경복궁 휴무일인 화요일 제외)

고궁 야간특별 관람권은 ‘옥션 티켓’과 ‘인터파크 티켓’, 65세 이상 어르신은 전화로 오는 21일 오후 2시부터 예매할 수 있다.

인터넷과 전화로 예매하신 분들은 관람 당일 매표소에서 예매자 본인 신분 확인 후 관람권을 배부받아 입장하면 된다.

한편, 한복의 대중화·세계화를 위하여 한복 착용자는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이에 따라 한복을 입고 오면 별도 관람권을 구매하지 않아도 누구나 현장에서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제4회 고궁 야간 특별관람에 대한 자세한 사항과 전체 일정은 경복궁, 창경궁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고궁 야간 특별관람은 도심 속 아름다운 궁궐에서 미디어 감성으로 충만한 문화예술공연을 즐기며 일상에서 벗어나 여유와 낭만으로 가득한 뜻깊은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고궁, 한복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문화유산을 매개로 문화융성을 실현하고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김정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