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오피니언 외부칼럼
좋은아침(28) 반면교사(反面敎師)

우리가 아는 사람 중에
늘 행복하게 사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는 다른 사람을
결코 나쁘게 말하는 법이 없습니다.

그는 많이 웃고
항상 즐겁게 지냅니다.

무슨 일이든 결국엔
잘되리라고 생각합니다.

행복의 수준은
일상의 사소한 불안 요인에 대해
어떻게 대처하는가에 따라 결정됩니다.

좋은 점을 찾아
그것을 발판으로 삼으십시오.

대신 나쁜 점은
과감하게 버려야 합니다.

그러면 행복은 어느새
당신 곁으로 다가와 미소 지을 것입니다.

-목식서생-*

박청하 주필  santapwg@paran.com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청하 주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