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동서식품, 맥심 ‘카누’ 라인 다각화…‘홈 카페로 즐기는 프리미엄 원두커피’팝업 카페 ‘카누 비치카페’·‘카누 스위트 카페’ 등 고객 공략 강화
맥심 ‘카누미니’ 마일드로스트 아메리카노./사진=동서식품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최근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홈카페를 통해 여유와 힐링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동서식품은 인스턴트 원두커피 제품에 대한 구매 비중이 늘고 있다는 점을 공략해 커피머신 등 장비 없이 커피전문점 수준의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도록 카누 아메리카노, 카누 시그니처, 카누 라떼 등 맥심 ‘카누’ 브랜드 제품을 다각화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처럼 맥심 카누는 지난 10여 년간 인스턴트 원두커피 시장에서 틈새 영역을 창출해 시장에서 줄곧 1위를 지켜왔다는 것이 동서식품 측의 설명이다.

◇ 맥심 카누, 커피전문점 수준 ‘풍부한 맛’ 구현

카누는 2000년대 들어 커피전문점에서 커피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원두커피에 대한 선호도가 높다는 점을 반영해 개발한 제품이다.

원두커피의 풍부한 맛을 구현하고자 콜롬비아·과테말라·코스타리카 등 고품질의 원두를 로스팅하고 블렌딩해 제품별로 각기 다른 풍미와 향을 담아낸 점이 특징이다.

△카누 다크로스트는 100% 콜롬비아 원두를 다크 로스팅으로 볶아 진한 초콜릿 맛과 스모키한 향을 즐길 수 있고 △카누 마일드 로스트는 콜롬비아·과테말라·코스타리카 원두를 미디엄 로스팅해 산뜻한 과일향과 달콤한 와인 향미를 느낄 수 있으며 △카누 스위트 아메리카노 2종은 아메리카노에 시럽을 넣어 마시는 소비자들을 위해 자일로스 슈거를 사용했다.

◇ 라떼·디카페인 등 상품 다각화…소비자 만족도 강화 차원

동서식품은 고객들에게 맛있는 커피를 즐길 수 있도록 매년 100건 이상 시장조사와 소비자 분석을 진행해 오고 있다.

아울러 △카누 라떼 △카누 디카페인 △카누 미니 △카누 시그니처 등 상품 다각화와 △카누 스프링 블렌드 △카누 윈터 블렌드 등 시즌 한정판 제품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고객 수요와 성향에 맞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한 점이 특징이다.

앞서 올해 3월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 ‘카누 시그니처’ 후속제품으로 ‘카누 시그니처 미니’ 2종을 출시한 것도 그 일환이다. 고급스러운 풍미는 유지한 채 작은 컵에 즐길 수 있도록 용량을 0.9g으로 줄인 것.

카누 시그니처 미니 2종은 좀 더 간편하게 작은 컵으로 신선한 커피를 즐기고자 하는 고객을 겨냥해 만들었다는 설명이다.

기존 '카누 시그니처'의 양이 다소 많다는 소비자 의견에 따라 용량을 1.8g으로 기존 대비 14% 줄이고 가격도 14% 낮춰 합리적인 가격에 아메리카노의 맛과 향을 그대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라떼 라인업을 확대한 점도 눈길을 끈다.

동서식품은 지난해 10월 다양한 종류의 라떼를 즐기고자 하는 고객을 위해 기존 △카누 라떼 △카누 더블샷 라떼 △카누 아이스 라떼를 출시한 데 이어 △카누 티라미수 라떼 △카누 바닐라 라떼 △카누 디카페인 라떼도 후속 제품으로 내놨다.

카누 티라미수 라떼는 기존 인스턴트 커피 시장에 없던 새로운 제품이며, 티라미수 케이크 특유의 진하고 달콤한 맛이 특징이다. ‘카누 바닐라 라떼’는 마다가스카르산 바닐라빈 추출물과 신선한 우유가 함유된 라떼 크리머를 사용해 부드럽고 풍부한 맛과 향을 담아냈다.

‘카누 디카페인 라떼’는 인스턴트 원두커피 중 라떼 제품으로는 최초로 선보이는 디카페인 제품으로 카페인에 민감한 사람도 이용할 수 있다.

◇맥심 카누 팝업카페에서 즐기는 커피 한 잔의 즐거움

동서식품은 지속적인 제품 개발 외에도 소비자들에게 즐거운 커피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팝업카페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동서식품은 카누 라떼 신제품 발매를 기념해 지난해 11월 ‘카누 스위트 카페’를 한달 간 운영했다. 핑크톤으로 꾸민 카누 스위트 카페는 대형 티라미수 케이크 모형, 핑크뮬리 포토월 등 카누 라떼와 관련된 다채로운 오브제로 ‘인생샷’을 찍기 좋은 장소로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었다.

지난해 7월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강원도 양양 서피비치에서 팝업카페 ‘카누 비치카페’를 열고 여행객들에게 시원한 아이스 커피 한 잔의 여유를 선사하기도 했다.

옥지성 동서식품 마케팅 매니저는 "맥심 카누는 저렴한 가격으로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양질의 커피를 즐길 수 있다"며 "앞으로도 동서식품은 커피전문점에 가지 않아도 맥심 카누와 함께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도록 연구‧개발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주경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