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KB국민은행,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송현동지점 폐쇄..."26일 업무 재개"본리동종합금융센터 대체 영업점 운영 고객 불편 최소화

[뉴스워치=김도형 기자] KB국민은행이 대구시 달서구에 소재한 송현동지점 방문자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해당 지점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했다. 송현동지점은 임시 폐쇄 됐다.

KB국민은행은 송현동지점을 임시 폐쇄 후 오는 26일 업무를 재개할 예정이며 본리동종합금융센터를 대체영업점으로 운영해 고객 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감염 우려가 있는 소속 전 직원은 정부 보건당국 매뉴얼에 따라 14일간 자가격리 조치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고객과 직원의 건강을 보호하고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비상점포 운영 프로세스에 따라 즉시 조치했다”며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도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