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롯데그룹, 코로나19 확산방지에 10억원 지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사진제공=롯데지주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롯데그룹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0억원 규모의 지원을 결정했다고 26일 밝혔다.

롯데그룹은 상황이 가장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을 우선 긴급 지원하기로 했으며, 향후 지원 지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먼저 롯데는 복지시설들이 전면 휴관에 들어가면서 돌봄 공백과 결식 위기에 처한 어린이와 노인들에 대한 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으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아동복지시설 휴관으로 가정에 고립된 아동들에게 식사와 위생용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단체 급식소 폐쇄 등으로 결식 위기에 처한 취약계층 노인들에게도 구세군자선냄비본부와 함께 식사 및 위생용품 지원에 나선다.

이와 함께 롯데의 유통 계열사들은 위생용품, 즉석식품 등 생필품으로 구성된 키트를 제작해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대구시에 제공키로 했다.

롯데케미칼 등 화학 계열사들은 손세정제 등 위생용품을, 롯데건설과 롯데렌탈 등은 생필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생수와 위생용품 등을 지원한다.

이우탁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