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패션·뷰티
아모레퍼시픽 바이탈뷰티, 프로바이오틱스 건기식 '녹차에서 온 유산균' 출시녹차유래유산균 GTB1 포함 6종 복합 프로바이오틱스 담아내...정상 면역 기능 유지 도움
바이탈뷰티의 녹차에서 온 유산균 제품 (사진제공=아모레퍼시픽)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26일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이너뷰티 솔루션 브랜드인 ‘바이탈뷰티’가 유기농 녹차 유래 특허균주가 편안한 장 건강 리듬을 찾아주는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 ‘녹차에서 온 유산균’을 새롭게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녹차에서 온 유산균'은 녹차유래유산균 GTB1을 포함해 엄선한 6종의 복합 프로바이오틱스를 함께 담아냈다. 이 제품은 항균력이 강한 녹차잎에서도 서식하는 녹차유래유산균을 함유해 자극적인 식생활에 길들여진 한국인의 장에 무리 없이 정착할 수 있다. 필수 미네랄인 아연, 생균의 먹이인 프리바이오틱스와 녹차 식이섬유도 함유해 유산균의 체내 증식과 정상적인 면역 기능 유지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4중 코팅 마이크로 캡슐 기술로 장까지 도달하는 유산균의 생존율을 높였다. 입에 닿자마자 부드럽게 잘 녹는 스노우 파우더(Snow Granule Powder)제형의 상큼한 청포도 맛으로 어린이부터 중장년층까지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한편, 아모레 미래 파크(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소속 ‘녹차유산균 연구센터’에서는 제주 유기농 녹차 중 풍미가 깊은 발효 녹차 잎에 발효를 돕는 유익한 식물성 녹차 유산균주(락토바실러스 플란타룸Lactobacillus plantarum APsulloc)가 있다는 사실을 밝혀내 특허를 획득했다.

아모레퍼시픽의 독점 특허균주 '녹차유래유산균 GTB1'은 세계 식품 미생물 및 위생 연합(ICFMH) 회장 빌헬름 홀잡펠(Wilhelm Holzapfel)교수와 아모레퍼시픽이 공동연구로 개발한 유산균으로써 우수한 생존력과 장부착능을 주제로 SCI(과학기술논문)급 저널에도 게재된 바 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