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건설
현대건설, 미세먼지·바이러스 걱정없는 ‘H클린알파 2.0’ 개발한남3구역 첫 제안…초미세먼지 저감 및 바이러스 박테리아 등 살균 기능 결합
‘H클린알파 2.0’ 이미지. 사진=현대건설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현대건설이 세계 최초로 공기청정·바이러스 살균 기술을 결합한 세대용 환기 시스템 ‘H 클린알파 2.0’을 개발해 한남3구역에 제안하겠다고 20일 밝혔다.

현대건설만의 독자 특허 기술인 ‘H 클린 알파 2.0’(공기청정 및 바이러스 살균 환기 시스템)은 초미세먼지 저감과 헤파 필터로도 제거하기 어려운 바이러스·박테리아·곰팡이·휘발성유기화합물(VOCs)·폼알데하이드 등을 동시에 제거하는 첨단 살균·청정 환기 시스템이다.

공인기관(한국산업기술시험원) 시험 결과에 따르면 부유바이러스 96.3%, 부유세균 99.2%, 폼알데아이드 82.3%, 암모니아 및 아세트산은 90% 이상 제거 성능을 입증했다.

현대건설은 해당 기술을 한남3구역 재개발 현장에 최초로 제안해 기술 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향후 분양하는 디에이치·힐스테이트 단지 및 오피스텔 등에 기본 또는 유상옵션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초미세먼지에 대한 방치 대책이 시급하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초미세먼지 저감과 감염병을 유발하는 미생물 살균 및 증식 억제를 위한 다양한 기술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주경 기자  newswatct@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