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 '신종 코로나' 예방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 전개영등포구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찾아 후원금 1000만원 전달
사진=NH농협은행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NH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는 20일 서울 영등포구 소재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후원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는 압축적 고령화 및 핵가족화 등으로 급속한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는 국내 독거노인을 위해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설립된 보건복지부 산하 기관이다.

이번 전달된 후원금은 마스크, 손소독제 구입, 우리 농산물을 비롯한 생필품 구입 등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가 주관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사용될 계획이다.

허옥남 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장은 “질병에 취약한 어르신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후원금을 전달했다”며 “앞으로 소외되는 이웃들이 없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