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소셜커머스·오픈마켓, 마스크 가격 최대 27% ↑4인 가족 한달 사용 마스크 값 38만원 넘어..."공정한 가격으로 유통되도록 정부 강력 조치 필요"
소셜커머스 및 오픈마켓 마스크 판매 가격 조사 결과 (사진제공=소비자시민모임)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최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보건용 마스크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마스크 값이 2주 전보다 최대 27%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시민모임은 지난 14일 소셜커머스(쿠팡, 티몬, 위메프)와 오픈마켓(11번가, G마켓) 등 5개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하는 KF94와 KF80 성인·어린이용 4개 마스크 가격을 조사한 결과, 모두 2주 전(지난달 31일)보다 13.6%~27.2% 상승했다고 18일 밝혔다.

4개 마스크 중 1개당 평균 가격이 가장 많이 오른 품목은 KF80 어린이용이다. 이 제품은 2주 사이에 2052원에서 2610원으로 27.2% 올랐다.

KF94 어린이용 마스크는 2670원에서 3305원으로 23.8% 인상됐다.

KF94 와 KF80 성인용 마스크는 지난달 31일에 비해 각각 13.6%, 16.4% 오른 3575원, 3099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8년 4월과 비교할 때 KF94 성인용 마스크는 202.5%, KF80은 183.5% 상승한 것이다.

아울러 동일한 입자 차단 성능의 제품이라도 소셜커머스와 오픈마켓 판매자에 따라 가격 차이가 최대 9.5배까지 났다.

KF94 성인용 마스크는 1개당 최저가 730원에서 최고가 6900원으로 9.5배, KF80 성인용은 최저가 790원에서 최고가 6900원으로 최대 8.7배 차이 났다.

이에 소시모는 온라인 쇼핑몰에서 지나치게 높은 가격으로 판매하는 제품을 대상으로 집중적인 모니터링 및 관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소시모 관계자는 “성인 2명, 어린이 2명으로 구성된 4인 가구가 매일 마스크(KF94)를 교체해 착용한다고 가정했을 때 4주간의 구입가는 38만원이 넘는다”며 “어려운 가계 상황을 고려해본다면 공정한 가격의 제품이 시장에서 신속하게 유통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어 “온라인을 통해 높은 가격에 판매하고 있는 일부 판매자들의 행위도 적발되고 있는데 이런 판매자 및 온라인 쇼핑몰 등에 대한 정부의 강력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