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LG전자, 후면 카메라 4개 장착한 실속형 스마트폰 3종 공개실속형 가격 프리미엄급 성능 갖춰...접사 기능 구현
사진=LG전자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LG전자가 실속형 스마트폰 제품군에서도 카메라 4개 시대를 연다.

LG전자는 실속형 스마트폰 3종(LG K61, LG K51S, LG K41S)을 올해 2분기부터 중남미 및 유럽 지역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3종은 후면에 표준, 초광각, 심도, 접사 등 프리미엄급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고급 렌즈 4개를 탑재했다.

특히 LG K61 4800만 화소, LG K51S는 3200만 화소, K41S는 1300만 화소 표준 렌즈를 각각 장착, 프리미엄 스마트폰과 대등한 카메라 성능을 갖췄다.

실속형 3종에 공통으로 탑재된 접사 렌즈를 사용하면 3cm~5cm 거리의 가까운 피사체도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또 실속형 3종에는 편리한 인공지능도 담겼다. AI 카메라는 사물을 자동으로 인식해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준다.

LG전자는 실속형 3종에 동영상을 즐기는 소비자가 많아 진 것을 감안했다.  6.5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전면 베젤을 최소화했다.

실속형 3종은 전면카메라가 차지하는 면적도 줄였다. 이를 위해 LG K61, LG K51S에는 ‘펀치홀’,  K41S는 ‘V노치’ 스타일 디자인을 적용했다.

 

이우탁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