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11번가, KCC 글라스 단독 입점..."창호도 이커머스에서 바꾸자"KCC, 온라인 몰 첫 입점...시공 상품 최대 30% 할인 판매
(사진제공=11번가)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KCC의 창호 시공 상품을 11번가에서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게 됐다.

18일 11번가에 따르면 자사에 KCC글라스가 단독 입점해 다음달 15일까지 KCC 창호 시공 상품을 최대 30% 할인해 판매한다. KCC글라스가 온라인 몰에 입점한 것은 11번가가 처음이다.

전체 창을 리모델링하는 ‘프리미엄 패키지’는 25평형 기준으로 30% 할인하며 ‘KCC 창호 베이직 거실외창 이중창’ 상품은 25%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방문 상담과 실측, 시공, 수거, 사후관리까지 모두 포함된 가격이다.

KCC글라스 본사에서 직접 상담부터 사후관리까지 책임진다. 상품 주문 시 본사 직원이 직접 방문해 고객 상담과 실측을 진행하며 이후 KCC글라스와 시공 직계약을 체결한다. 만약 고객 변심으로 미계약이 발생하더라도 주문 금액 전액을 환불해줘 고객이 부담 없이 실측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시공도 회사에서 하루 만에 창호를 교체해주는 ‘원데이 시공’을 제공한다.

KCC의 창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창호의 핵심 구성요소인 유리, 창틀, 실란트를 모두 자체 생산하는 3TOP 시스템을 갖추고 있으며 우수한 품질로 알려져 있다. 국내 창호업계에서 최장 보증 기간인 13년 품질보증을 제공하기 때문에 한번 설치하면 오랫동안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11번가 관계자는 “기존 B2B 또는 가두 판매 대리점 중심이었던 인테리어 시공 시장이 11번가를 통해 B2C 시장으로 이동하는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다”면서 “이번 KCC글라스 입점으로 어렵기만 했던 창호 교체를 고객이 쉽고 편리하게 할 수 있게 됐으며 이 같은 고객 지향 서비스를 올해 꾸준히 늘려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e커머스 시장이 확대되면서 대표적인 무형상품인 인테리어 시공 시장이 빠르게 커지고 있다. 11번가는 지난해 9~10월 ‘한샘 리하우스’에 이어 국내 최대 인테리어 중개업체 ‘집닥’, 노루페인트의 시공브랜드 ‘노루 하우홈’을 잇따라 입점시켰다. 이후 5개월간 해당 시공·리모델링 인테리어 상품은 500억원 이상 상담하는 성과를 이뤘다. 한 달에 100억원 이상 규모의 인테리어 시공 상품이 11번가를 통해 거래되고 있는 셈이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