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건설
HDC현대산업개발, 서대문구 ‘홍은13구역 재개발사업’ 수주총 827가구 공급...총공사비 1894억원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동 11-111번지 일대 ‘홍은 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조감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은 ‘홍은 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17일 밝혔다.

잎서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5일 오후 단독 입찰한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총원 235명, 참석자 198표 가운데 194표의 찬성표를 얻어 시공사로 선정됐다.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은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동 11-111번지 일대에 지하 3층~지상 15층 공동주택 12개 동 827가구 등을 신축하는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이다. 총공사비는 1894억원이다. 

올해 6월 공사를 시작해 2023년 8월까지 완료할 방침이다.

홍은제13구역은 인근에 3호선 녹번역과 홍제역, 내부순환로와 인접해 교통접근성이 우수하고, 북한산과 홍제천 사이에 있어 배산임수의 주거환경을 갖췄다는 설명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HDC현대산업개발의 오랜 시공 경험을 토대로 자연과 도시가 공존하는 새로운 문화와 가치를 지닌 아이파크를 만들겠다”며 “홍은제13구역에 아이파크만의 품격을 앞세워 서대문구의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일 서울 동대문구 제기1구역의 시공사로 선정되며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을 확보했다. 

아울러 광주 곤지암역세권 아파트 신축공사 도급공사와 이번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까지 올해 들어 4370억원의 수주실적을 달성했다.

김주경 기자  newswatct@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