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신한금융투자, 무궁화신탁 해외전환사채 발행신한금융투자 대표주관사, 총액인수인 참여
신한금융투자가 13일 주식회사 무궁화신탁의 해외전환사채 발행을 완료했다. 사진=신한금융투자

[뉴스워치=윤영의 기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병철)가 주식회사 무궁화신탁의 해외전환사채 발행 주관을 성공리에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무궁화신탁은 지난 2009년 신탁업 인가를 취득한 국내 부동사 신탁사로 우수한 경영진과 다각화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빠른 성장세를 보여 주고 있는 회사다. 이번 발행규모는 미화 1700만달러, 만기 5년의 홍콩 사모발행이다.

무궁화신탁은 전환사채(CB) 발행을 통해 확보한 자금을 토지 신탁 비즈니스 확대를 위한 운용 자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며 향후 주식으로 전환 시 자본확충을 통해 재무 건전성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CB발행은 신한금융투자가 대표주관사 및 총액인수인으로서 참여하고 해외 기관투자자로는 글로벌 투자그룹인 액티스그룹이 참여했다.

 

윤영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