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나눔] SPC그룹·홈플러스, 신종 코로나 확산에 따라 구호 물품 지원 나서지역아동센터 및 의료진·방역 지원 인력 위해 생필품 후원

SPC행복한재단 관계자들이 지역아동센터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 용품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제공=SPC그룹)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 SPC그룹, 신종 코로나 예방 위해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3000만원 상당 물품 지원

11일 SPC그룹에 따르면 자사 사회복지재단인 ‘SPC행복한재단’이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을 지원한다.

SPC행복한재단은 확진자 발생 지역과 농··어촌 지역아동센터를 중심으로 총 150개 센터에 간식빵 1만4000개와 방역마스크 4500개, 손 소독제 540개 등 3000만원 상당의 물품을 2월 한 달간 ‘SPC행복한빵나눔차’를 통해 전달할 계획이다.

‘SPC행복한빵나눔차’는 매일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빵을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지난 2012년 운행을 시작한 이래 지금까지 전국 2만개 이상의 지역아동센터에 약 180만개의 빵을 전달했다.

SPC행복한재단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 물품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아동센터를 지원하기 위해 후원 물품을 마련했다”며 “상대적으로 재정이 열악한 농산어촌 아동복지시설 중심으로 우선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SPC행복한재단은 아동복지시설 지원과 더불어 메르스 격리병원, 강원도 산불피해, 태풍, 지진 등 재해재난 현장에 빵과 생수 등 생필품을 지원해왔다.

홈플러스 인천송도점 고객서비스센터 (사진제공=홈플러스)

◆ 홈플러스, 신종 코로나 의료진·방역 지원 인력 위해 생수·물티슈 지원

홈플러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 치료를 위해 힘쓰고 있는 의료진과 방역 지원 인력을 위한 지원에 나섰다.

홈플러스는 11일 확진자 치료시설인 ▲인천의료원(인천 동구) ▲국립중앙의료원(서울 중구) ▲명지병원(경기 고양시) ▲서울의료원(서울 중랑구) ▲원광대병원(전북 익산시) ▲국군수도병원(경기 성남시) ▲광산구청(광주광역시. 방역지원) 등 총 7개 단체에 구호물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 구호물품은 의료진으로부터 가장 필요로 하는 생수와 물티슈를 추천받아 홈플러스의 PB(자체)상품인 생수(바른샘물, 500ml) 8000병과 물티슈(홈플러스 시그니처 물티슈, 100매입) 7000개를 각 치료시설 및 구청으로 배송했다고 관계자는 설명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