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보험워치] DB생명, ‘(무)1Q 초간편 암보험’ 출시 外
사진=DB생명

[뉴스워치=윤영의 기자] ◇ DB생명, ‘(무)1Q 초간편 암보험’ 출시

DB생명(대표이사 사장 이태운)은 간편한 고지사항으로 가입이 가능한 ‘(무)1Q 초간편 암보험’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기존의 간편가입형 상품에서 나아가 5년 이내 암, 제자리암, 간경화로 인한 입원, 수술, 진단이 없다면 유병력자나 고령자도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는 상품이다.

특히 유방암, 남녀생식기암도 일반암과 동일한 금액을 보장하며 갑상선암, 대장점막내암, 제자리암, 기타피부암, 경계성종양과 같은 소액암도 최대 2000만원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또한 갱신형(10∙15∙20년)과 해지환급금미지급형을 선택할 수 있어 고객의 보장 니즈와 경제적 상황에 맞게 선택권을 확대한 것이 특징이다.

DB생명 관계자는 “계약심사 및 건강검진에 대한 부담이 있던 고연령자나 유병력자의 부담을 대폭 줄인 상품이며 더 많은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과 선택권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캐롯손해보험, 국내 최초 ‘퍼마일 자동차보험’ 출시

캐롯손해보험이 11일 ‘퍼마일 자동차보험’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자동차 보험 시장 진출을 알렸다.

퍼마일(Per-Mile)은 주행거리만큼만 보험료를 계산한다는 의미이다. 미국에서는 메트로마일과 같은 신생 디지털 보험사는 물론 올스테이트 등 기존의 자동차보험 빅플레이어들도 도입하고 있는 신개념 자동차 보험으로 국내에서는 캐롯손해보험이 처음으로 출시한다.

연간 보험료를 운행 거리와 무관하게 전액 선납하는 기존 자동차 보험과는 달리 퍼마일 자동차 보험은 소정의 가입보험료만 납부하면 이후 매월 주행거리에 따라 산출되는 보험료를 분할 납부하게 된다.

퍼마일 자동차 보험에서 가장 특징적인 요소 중 하나는 국내 자동차보험에서 최초로 도입한 운행 데이터 측정 장치인 ‘캐롯 플러그’와 ‘캐롯 모바일 앱’ 이다. ‘캐롯 플러그’는 퍼마일 자동차보험 월정산형을 선택하는 고객에게 보험가입 후 즉시 배송되며 고객이 기기를 자동차의 시거잭에 꽂으면 실시간 주행거리를 측정하고 자동으로 보험료를 산출해 준다.

캐롯손해보험 정영호 대표는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지금까지의 획일화 된 자동차보험 시장에 합리적 소비자를 위한 새로운 선택기회를 제공하는 서비스”라며 “주행거리 이외에도 캐롯의 자체 기술력으로 고객의 운전 패턴 및 안전운전 습관까지 파악해 향후 갱신 시 안전운전자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영의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