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상생] 락앤락, "안 쓰는 플라스틱 용기 가져오세요!"...소비자 참여형 자원순환 실천캠페인 실시오는 5월까지 플레이스엘엘 전 매장서 진행
락앤락이 오는 5월까지 플레이스엘엘 전 매장에서 플라스틱 용기 수거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는 락앤락의 자연순환 실천캠페인의 일환으로 소비자들이 함께 참여하는 활동이다. (사진제공=락앤락)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글로벌 생활용품 기업 락앤락이 소비자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자원순환 실천캠페인에 나선다.

락앤락은 오는 5월까지 플레이스엘엘 전 매장에서 플라스틱 밀폐용기를 수거∙재활용하는 캠페인을 펼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락앤락의 연중 캠페인 ‘러브 포 플래닛(Love for planet)’의 일환으로 글로벌 환경 기업 테라사이클(TerraCycle), 해양환경공단과 함께한다. 앞서 락앤락은 지난해 11월 해양 쓰레기 저감을 골자로 한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락앤락은 소비자가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동시에 일상 속에서 밀접하게 자원순환을 실천할 수 있도록 수명이 다한 플라스틱 밀폐용기를 수거한다. 서울 서초구 및 송파구를 비롯해 수도권에 위치한 플레이스엘엘 총 7개 매장에서 진행한다. 오래된 플라스틱 밀폐용기를 가져오면 락앤락 밀폐용기를 20%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쿠폰을 지급한다. 용기는 깨끗이 세척된 상태여야 하며 락앤락 제품뿐 아니라 타사 브랜드도 가능하다. 다만 일회용기는 제외된다.

락앤락과 소비자가 함께 모은 플라스틱 밀폐용기는 친환경 제품으로 재탄생하게 된다. 해양환경공단이 바다에서 건져 올린 플라스틱과 함께 분리 및 세척 과정을 거친 후 테라사이클의 R&D(연구개발) 기술을 통해 재생 플라스틱 원료로 가공된다. 이렇게 만들어진 원료는 장바구니처럼 생활에 도움이 되는 물품부터 공공시설물 등 다양한 형태로 새롭게 태어날 예정이다.

락앤락 HR센터 강민숙 상무는 “락앤락은 그 동안 소비자와 함께 자원순환을 실천하기 위해 낡은 플라스틱 밀폐용기, 쿡웨어 등을 새 제품으로 교환해 주는 ‘바꾸세요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펼쳐왔다”며 “바꾸세요 캠페인에 대한 소비자들의 높은 호응에 힘입어 이번에 테라사이클, 해양환경공단과 협업하며 보다 다각적인 형태로 자원순환에 나서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러브 포 플래닛(Love for planet)’ 캠페인은 기존의 업사이클링 및 플로깅 활동들을 비롯해 락앤락이 올해부터 연간으로 확대 진행하는 친환경 활동들을 아우르는 명칭이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