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오뚜기, '철빤뽀끼' 출시...'양배추와 단짠소스의 앙상블'
오뚜기 철판뽀끼 제품 이미지 (사진제공=오뚜기)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오뚜기가 몸에 좋은 양배추와 단짠소스의 맛이 어우러진 용기면 ‘철판뽀끼’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최근 1인 가구의 증가와 함께 조리가 간편하면서도 특색 있는 맛의 이른바 ‘고급형 용기면’ 제품들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오뚜기 ‘철판뽀끼’는 이국적인 맛을 내는 에스닉 푸드의 인기에 발맞추어 일본식 철판 볶음면인 ‘야끼소바’ 콘셉트의 볶음면으로 출시됐다. 탄력있고 탱탱한 식감의 면발에 우스타소스, 양조간장 베이스로 한 단짠소스가 특징이다. 풍부한 건양배추, 돼지고기 등의 고명과 야채 볶음의 고소한 풍미가 어우러져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양배추와 단짠소스의 맛이 잘 어우러진 ‘철판뽀끼’를 출시했다”며 “맵지 않아 누구나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볶음면으로 큰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