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바이오 제약&바이오
한미약품, 로수젯 매출 1000억원 도전단독 개발…출시 4년만에 지난해 773억 매출 달성
한미약품 본사.

[뉴스워치=윤영의 기자] 올해 새로운 도전의 해로 선포한 한미약품이 ‘로수젯 매출 1000억원’ 도전에 나선다.

로수젯은 한미약품이 독자 개발한 이상지질혈증치료 복합신약으로 2015년 발매 이후 매년 두자릿수 퍼센트의 지속적인 성장 추세를 이어가고 있는 초대형 블록버스터 약물이다.

특히 출시 4년만인 2019년 매출 773억원을 기록, 이상지질혈증 복합제 시장 1위에 올랐고 원외처방의약품 중 7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4분기에는 단일제와 복합제를 포함하는 이상지질혈증 전체 시장에서 2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같은 성과는 “심뇌혈관질환 예방을 위해서는 LDL-C 를 낮추면 낮출수록 좋다”는 의견이 의료계의 대세로 자리잡고 에제티미브의 임상적 유용성이 확인되면서 이상지질혈증을 치료하는 두 성분인 ‘로수바스타틴’과 ‘에제티미브’의 복합제 로수젯에 대한 의료진의 관심이 높아진 점에 기인한다.

한미약품은 “자체 R&D 기술로 로수젯을 단독 개발해 출시한 뒤 임상적 유용성을 입증할 수 있는 데이터들을 꾸준히 의료진에게 선보인 ‘근거중심 마케팅’과 ‘소통’ 덕에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우종수 대표이사는 “로수젯의 성분 중 하나인 에제티미브는 오랜 기간 이상지질혈증 치료에 쓰여온 스타틴의 단점을 보완하면서도 매우 우수한 효능을 나타낸다는 점에서 두 성분의 조합은 매우 이상적”이라며 “최근 에제티미브의 임상적 유용성이 속속 확인되고 있기 때문에 로수젯의 잠재력도 점차 커지고 있다. 올해 ‘1000억원 매출 달성’이란 새로운 도전을 통해 로수젯을 한미약품의 강력하고 확실한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영의 기자  bluesky651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