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
한화생명, 전 직원대상 ‘정도경영 실천’ 윤리준법 서약식준법경영문화 구축위해 3대 주요 목표 설정, 정도경영 실천
한화생명이 20일 63빌딩에서 윤리준법 서약식을 진행한 가운데 여승주 사장이 ‘윤리준법 서약서’에 서명 하고 있다. 사진=한화생명

[뉴스워치=윤영의 기자] 한화생명이 올해 투명하고 공정한 정도 경영을 다짐했다. 임직원 전원의 윤리준법 서약 및 윤리헌장 다짐을 통해 모든 임직원이 함께 하는 윤리준법 경영에 나선다.

한화생명은 20일 오전 63빌딩에서 윤리준법 서약식을 실시했다. 한화생명 여승주 사장은 ‘윤리준법 다짐’을 부착한 벽면에 직접 서명하며 솔선수범을 약속했다.

임원들도 준법선서를 하며 어떠한 위법행위도 용인하지 않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본사 외 근무하는 임직원들은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윤리헌장 다짐 및 윤리준법 서약에 참여한다.

한화생명은 2020년 준법경영 문화 구축을 위해 ‘자율적, 예방적 내부통제 강화’, ‘효율적 점검시스템 구축’ 및 ‘윤리준법 기준 위반에 대한 조치 강화’를 3대 주요 추진 방향으로 삼았다.

임직원들 역시 올바른 업무수행 실천과 책임의식 강화를 통해 고객과 사회로부터 신뢰를 얻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데 힘쓸 예정이다.

서약식에 참여한 여승주 사장은 “기존 틀을 깨고 금융혁신을 추진하는데 있어 그 바탕에는 반드시 투철한 윤리의식이 자리잡고 있어야 한다”며 “글로벌 수준의 준법경영으로 고객, 사회, 한화생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정도 경영을 실천하자”고 말했다.

한화생명은 본사 및 영업현장에서 일하는 임직원 및 FP(재무설계사)를 대상으로 매년 월 1회 윤리, 준법교육을 시행하고 있으며 사이버교육도 연 1회 진행하고 있다.

윤영의 기자  bluesky6514@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