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현대건설, 미세먼지 저감 위한 전자동 환기시스템 개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전자동 환기 시스템 ‘H클린알파 플러스‘ 사진=현대건설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현대건설이 미세먼지를 낮추기 위한 전자동 환기 시스템을 개발했다.

현대건설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토탈솔루션 ‘H 클린알파 플러스(Clean α+)’ 개발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미세먼지 저감과 동시에 휘발성 유기화합물(VOCs)·폼알데하이드·박테리아·바이러스·곰팡이 등을 제거할 수 있는 세대환기 시스템이다.

해당 시스템은 상업·의료·복합시설 등에 적용돼 장비 성능 개선 및 에너지 절약 효과가 입증된 공기조화기의 광플라즈마 기능을 도입해 공동주택용 환기장비 및 천장형 공기청정기에 접목시켜 개발한 것이다.

광플라즈마에 의해 생성된 수산화이온(OH-), 산소이온 등의 연쇄반응을 일으켜 부유하는 각종 세균 및 바이러스, 냄새, 기타 오염물질들을 분해해준다.

기존 헤파필터 포함 일반 필터로는 제거할 수 없는 휘발성 유기화합물, 폼알데하이드 등을 제거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H 클린알파 플러스(Clean α+)는 특허출원을 비롯해 국내 최초로 한국오전자외선협회 인증(PA 인증)을 획득했다.

아울러 실내외 공기질을 측정해 상황에 맞도록 자동 운전하는 ‘센서 유닛 일체형 제어기’도 통합 개발했다.

앞으로 입주민들은 실내외 어디서든지 모바일을 통해 집 안의 공기질 상태를 확인하고 제어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이 기술을 최근 한남 하이츠 재건축 및 한남3구역 재개발 현장에 적용할 방침이다. 향후 분양 예정인 디에이치 및 힐스테이트 단지에 기본 또는 유상옵션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우리회사는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적인 우려와 관련해 모든 주거공간에 완벽한 청정라이프를 구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다양한 기술을 고객의 관점에서 고객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다양한 기술을 적용·개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주경  newswatct@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