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제약&바이오 제약&바이오
휴온스-노바셀테크놀로지, 면역치료 신약 개발 나서
휴온스는 펩타이드 의약품 개발 전문 바이오 벤처 노바셀테크놀로지의 신약 후보 물질 'NCP112'의 신규 적응증 탐색을 위한 공동연구를 추진하기로 협의했다고 26일 밝혔다. (CI이미지=휴온스)

[뉴스워치=이우탁 기자] 휴온스는 펩타이드 의약품 개발 전문 바이오 벤처 노바셀테크놀로지의 신약 후보 물질 'NCP112'의 신규 적응증 탐색을 위한 공동연구를 추진키로 협의했다고 26일 밝혔다.

NCP112는 노바셀테크놀로지의 펩타이드 기술력을 적용한 아토피 면역 치료 신약 후보 물질로 동물실험을 통해 아토피 신규 표적인 염증 해소에 관여하는 G단백질결합수용체 기능을 조절해 항염증, 피부장벽회복, 가려움증 완화 등이 효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으로부터 아토피 피부염 면역 치료제 개발을 위한 연구비를 지원받아 현재 개발 중에 있다.

따라서 휴온스는 NCP112의 G단백질결합수용체 기능을 조절하는 기전을 활용하면, 아토피 이외의 추가 질환 치료제 개발도 가능할 것으로 보고 이번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가 보유한 기술 및 연구개발 경험 등을 교류함으로써 차세대 혁신 펩타이드 의약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양사 간 연구개발 및 기술 교류를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라며 "이번 협약 목표는 NCP112의 한 가지 신규 적응증 탐색에 만족하는 것이 아니라 양사 연구원들이 NCP112의 확장 가능성을 지속적으로 탐색하는 것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엄 대표는 "국내 제약회사와 바이오벤처의 협력적 관계를 통해 혁신 신약이 탄생할 것으로 믿는다"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이우탁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우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