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분양
SK건설, 대구 ‘대명6동 44구역 재건축사업’ 수주…2483억원 규모
대구 대명6동 44구역 일대 재건축사업 조감도. 사진= SK건설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SK건설이 대구 남구 대명6동 44구역 일대 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

16일 SK건설에 따르면 해당 사업은 대구시 남구 대명동 1111번지 일대에 지하 3층~지상 39층, 10개동 총 1002가구 규모의 아파트 및 근린생활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2021년 하반기 착공 및 분양에 들어가 2024년 하반기 입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SK건설은 포스코건설과 공동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에 참여했다. 총 도급액은 2483억원 규모다.

사업지는 대구지하철1호선 대명역과 서부정류장역이 인접한 ‘더블역세권’에 자리잡고 있다. 지역 내 이동이 용이하고 서부시외버스터미널(서부정류장)이 가까워 교통접근성이 높다.

반경 1㎞ 이내에 홈플러스와 관문시장, 가톨릭대학교병원, 대구문화예술회관 등 생활편의·문화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대구를 대표하는 근린공원인 두류공원 등이 인접해 쾌적한 주거환경도 갖췄다는 설명이다.

SK건설 관계자는 “대명6동 44구역은 교통과 생활인프라 등 입지여건이 뛰어난 곳”이며 “SK건설과 포스코건설의 풍부한 사업경험과 우수한 시공능력을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주경 기자  newswatct@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