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치킨 배달서비스 만족도 1등 '페리카나'...'종합만족도 3.79점'
(사진제공=한국소비자원)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치킨프랜차이즈 업체 가운데 배달서비스 만족도가 가장 높은 프랜차이즈는 페리카나인 것으로 나타났다.

9일 한국소비자원은 8개 프랜차이즈 치킨 배달서비스 이용경험자 1600명을 대상으로 소비자 만족도 및 이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페리카나가 3.79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해당 조사는 조사대상인 (BBQ, BHC, 교촌치킨, 굽네치킨, 네네치킨, 처갓집양념치킨, 페리카나, 호식이두마리치킨) 8개 프랜차이즈 치킨 배달서비스를 서비스 품질과 상품 특성, 호감도의 3개 부문으로 평가했다.

종합만족도를 살펴보면 페리카나(3.79점)에 이어 처갓집양념치킨(3.77점), 네네치킨(3.73점), 호식이두마리치킨(3.71점)이 상위에 차지하며 평균(3.69점)을 웃돌았다.

반면 가장 낮은 종합만족도 점수를 보인 프랜차이즈는 교촌치킨으로 3.56점이었다.

서비스 품질 만족도는 페리카나가 3.93점으로 가장 높았으며 처갓집양념치킨 3.89점, 네네치킨과 굽네치킨 3.87점으로 평균(3.85점)을 넘어섰다.

상품 특성 만족도는 페리카나 3.66점, 호식이두마리치킨 3.64점, 처갓집양념치킨 3.62점, 네네치킨 3.56점 순이었다.

호감도 부문에서는 처갓집양념치킨이 3.70점으로 가장 높았으며 페리카나 3.69점, 네네치킨 3.67점, 호식이두마리치킨 3.62점 순으로 평균(3.61점)보다 높았다.

한편, 프랜차이즈 치킨 배달서비스 이용 과정에서 소비자불만 또는 피해를 경험한 이용자는 30.3%(484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불만·피해 유형은 `주문 및 배달 오류'가 35.3%로 가장 많았고 ‘거짓·과장 광고' 17.8%, `할인 쿠폰 적용 시 차별' 10.2%, `위생 관련 문제' 9.7% 등이었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이번 조사 결과를 서비스 개선에 활용할 수 있도록 사업자와 공유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합리적 선택 및 서비스 분야의 발전을 위해 서비스 비교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