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웅진코웨이, '한뼘 시루직수 정수기' 출시...프리미엄 직수 정수기 시장 확대 나서
한뼘 시루직수 정수기 (사진제공=웅진코웨이)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웅진코웨이가 2020년 전략 제품 ‘한뼘 시루직수 정수기’를 출시하고 프리미엄 직수 정수기 시장을 확대한다고 3일 밝혔다.

국내 직수 정수기 시장은 탑재된 핵심 필터 종류에 따라 구분된다. 세부적으로 중공사막 또는 나노섬유 필터를 탑재한 ‘실속 직수 정수기 시장’과 RO 멤브레인 필터를 탑재한 ‘프리미엄 직수 정수기 시장’으로 구분된다.

현재 프리미엄 직수 정수기 시장은 업계에서 유일하게 RO 멤브레인 필터 직수화 기술 구현이 가능한 웅진코웨이가 시장을 차지하고 있다.

한뼘 시루직수 정수기는 RO 멤브레인 필터 직수화에 최초로 성공한 시루직수 정수기의 업그레이드 제품이다.

세계적인 화학소재기업 도레이와 공동 개발을 거쳐 특허출원한 ‘CIROO2.0(RO 멤브레인 필터)’ 필터를 탑재했다. CIROO2.0 필터는 RO 멤브레인 필터 직수화 기술의 핵심 요소로 면적과 정수량을 획기적으로 높여 직수 방식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이 필터는 성능을 높인 만큼 자사 실속 직수 정수기에 탑재되는 나노섬유 필터와 비교해 크기가 약 8.5배 크다.

한뼘 시루직수 정수기의 가장 큰 특징은 기존 시루직수 정수기 대비 크기를 약 30% 줄여 공간 활용도를 높인 부분이다. 가로 길이가 성인 남성 한뼘 정도인 22cm에 불과해 주방 어느 곳에나 손쉽게 설치가 가능하다.

이 제품은 디자인에도 많은 신경을 썼다. 특히 고급스럽고 세련된 색상과 재질을 적용해 프리미엄 가전 이미지를 부여했다. 쿼츠 브라운 색상으로 조화로운 분위기의 주방 인테리어 연출이 가능하며 제품 전면부에 스마트폰 등 고급 가전에 적용되는 강화유리 재질을 사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살렸다.

아울러 물을 마실 때마다 유로에 남은 잔수를 모두 배출하고 갓 정수된 신선한 물을 제공하는 ‘유로 비움 모드’를 탑재해 완벽한 직수를 구현했다. 보통 직수 정수기는 필터와 추출구 사이를 연결하는 관 안에 물이 남아있기 때문에 관 안에 머물러 있는 일정량의 물을 마신 후에 갓 정수된 신선한 물을 마실 수 있다.

또한 ‘자동 배수 시스템’을 적용해 24시간 동안 제품을 사용하지 않으면 정수기 속 모든 잔수를 스스로 배출해 깨끗함을 유지한다.

황순목 웅진코웨이 워터케어팀장은 “한뼘 시루직수 정수기는 중공사막ㆍ나노섬유 필터를 탑재하고 있는 실속 직수 정수기 제품들의 한계를 뛰어넘은 프리미엄 제품이다”라며 “프리미엄 직수 정수기 시장 1등 기업으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혁신 제품 개발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