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오뚜기, 래퍼 '개코'와 협업해 만든 '개포동 쌀국수' 출시
오뚜기 개포동 쌀국수 (사진제공=오뚜기)

[뉴스워치=진성원 기자] 오뚜기가 래퍼 ‘개코’와 협업해 만든 ‘개포동 쌀국수’를 한정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오뚜기가 선보인 ‘개포동 쌀국수’는 ‘개코의 포(Pho) 동네 한바퀴’의 줄임말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선공개된 티져 영상으로 쌀국수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큰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이번 신제품은 인기 힙합 듀오 ‘다이나믹 듀오’의 멤버인 ‘개코’가 직접 제품개발에 참여했다. 개코는 평소 바쁜 스케쥴에도 틈틈이 베트남 쌀국수 맛집을 찾아 다니는 쌀국수 마니아로 알려져있다.

‘개포동 쌀국수’는 진하게 우려낸 쇠고기 육수 베이스에 뒷맛을 깔끔하게 잡아줄 매콤함이 잘 어우러진 맛이 특징이다. 기존 베트남 쌀국수와 차별화하기 위해 고수 향이 듬뿍 나는 별첨 소스를 추가했다. 쌀국수 고수인 ‘개코’의 취향을 적극 반영해 만들어졌다. 술 먹은 다음 날 속 풀리는 해장이 필요할 때, 쌀쌀한 날씨에 뜨끈한 국물이 필요할 때, 베트남 현지의 쌀국수 맛이 그리울 때 특히 잘 어울린다.

오뚜기 관계자는 “래퍼 ‘개코’와 협업한 ‘개포동 쌀국수’를 한정판으로 출시했다”며 “정통 베트남 쌀국수의 진한 맛으로 쌀국수 마니아들의 큰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진성원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