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분양
롯데건설,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 29일 홍보관 개관…내달 3일부터 청약회사의 차별화된 엘리스·캐슬링크 서비스 누릴 수 있어...
서울 영등포구 ‘문래 롯데캐슬’ 조감도. 사진=롯데건설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롯데건설은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동에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 홍보관을 통해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은 홍보관 문을 연 후 12월 3일 금융결제원 홈페이지에서 청약 접수를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장애인(중증 장애 대리인 포함)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방문 청약 접수가 가능하다.

당첨자 추첨 및 발표는 12월 9일 금융결제원 홈페이지에서 청약신청자 개별 조회가 가능하며 계약은 이달 19일~21일 3일 동안 홍보관에서 이뤄진다.

문래 롯데캐슬은 지하 3층~지상 21층, 6개동(오피스텔 1개동 포함)으로 구성됐다.

전용면적 51~59㎡ 아파트 499가구와 전용면적 23~24㎡ 오피스텔 238실 등 총 737가구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구 뉴스테이) 사업으로 공급되는 청년주택 물량은 오피스텔 전용면적 23~24㎡ 148실이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은 의무 임대 기간인 최소 8년 동안 상승률이 연5% 이하인 임대료를 납부하며 거주가 가능하다.

문래 롯데캐슬이 공급하는 청년주택은 시세 대비 85% 이하 임대료로 전체 오피스텔 물량의 60%이상 만 19~39세 청년을 대상으로 특별공급한다.

장기임차 계약자에게는 임대료 감면 혜택도 주어진다.

4년 차 장기임차 계약자에게는 총 2개월분의 임대료 감면 혜택(1년, 2년차 각 연차별 첫 1개월의 월임대료 공제)을, 8년 장기임차 계약자에게는 총 4개월분의 임대료 감면 혜택(1년, 2년차 각 연차별 첫 2개월의 월임대료 공제)을 제공할 방침이다.

표준형 기준 임대보증금은 1500만원, 월 임대료는 33만6000원~41만7000원 수준이다. 계약금도 100만원으로 자금 부담을 최소화했다는 설명이다.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은 교통접근성이 높다. 

반경 1㎞ 이내 지하철 2호선 문래·도림천역과 5호선 양평역이 있으며, 구로디지털단지역, 여의도역, 광화문역 등 서울 주요업무지구를 환승 없이 이동할 수 있다. 

아울러 서부간선도로, 올림픽대로, 양화대교, 성산대교 등 도로망이 갖춰져 있다. 

생활 편의시설도 풍부하다. 

홈플러스(영등포점), 코스트코(양평점), 현대백화점(디큐브시티점), 신세계백화점(영등포점), 타임스퀘어, 테크노마트 등 대형유통시설이 반경 2㎞ 이내 자리잡고 있다. 이외 이대목동병원, 문래동주민센터, 문래동우체국, 영등포구청, 영등포경찰서 등 편의시설 및 관공서도 가깝다.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에 입주하면 롯데건설이 제공하는 차별화된 ‘Elyes(엘리스) 서비스’를 누릴 수 있다. 

같은 단지 내에서 면적을 바꿔 이동하거나 전국에 위치한 롯데캐슬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뉴스테이 포함)으로 이동 가능한 캐슬링크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출산, 분가, 근무지 변경 등으로 주거지 이동이 필요한 경우 캐슬링크 서비스를 이용하면 중도 퇴거 시 발생하는 위약금을 면제받을 수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은 서울 주요업무지구로의 접근성은 물론 교통·교육·편의·공원 등의 원스톱 생활을 누릴 수 있어 청년층에게 최적화된 입지”라고 설명했다.

문래 롯데캐슬 청년주택 입주는 2020년 4월 예정이다.

김주경 기자  newswatct@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