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동산 건설
대림산업, 국내 건설사 최초 ‘구글 어시스턴트’ 연동한 스마트 홈 구현
사진=대림산업

[뉴스워치=김주경 기자] 대림산업이 국내 건설사 가운데 처음으로 스마트폰에 설치된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해 음성으로 조명과 난방 시스템 등을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홈 기술을 선보인다.

대림산업은 구글에서 제공하는 ‘구글 어시스턴트’ 인공지능 플랫폼을 도입해 스마트폰 또는 음성인식 스피커 ‘구글 홈’에 음성으로 지시해 각종 사물인터넷(IoT)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홈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26일 밝혔다. 

입주민들은 별도의 스마트 기기를 구입하지 않고 스마트폰이나 음성인식 스피커로 홈 네트워크에 연결된 다양한 기능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게 된다. 음성인식 스피커의 경우최근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와 연동을 완료했다.

이번 홈 네트워크 연동 시스템은 ‘e편한세상 거제 유로아일랜드’에 첫 적용되며 향후 적용 단지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현재 세대 내 조명·난방·대기전력차단 콘센트 등은 바로 적용이 가능하며, IoT 기능이 포함된 에어컨·세탁기·냉장고·로봇청소기 등 1만 여 개 이상 전자제품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다.

향후 엘리베이터 호출·방범·에너지 사용량 조회 기능 등 서비스를 확장할 예정이다.

김주경  drem0506@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